메뉴 건너뛰기

PTS

PTS News

광복절 음악회, 오는 6일 개최

PTS admin 2017.11.20 22:30 조회 수 : 1

최정상급 소프라노 초청...유망주 발굴 기여

 

 

 

2017 광복절기념 대음악회가 오는 6일 인피니트 에너지시어터에서 개최된다.

올해로 18년째를 맞은 광복절 음악회는 지난 2000년 미국인 합창단이 또렷한 한국말로 안익태 작곡 한국환상곡을 연주해 센세이션을 일으킨바 있으며 베토벤의 코랄환타지, 합창교향곡 등 대형 무대를 선보여왔다.

이번 공연에는 보다 다채로운 프로그램들이 준비돼 있다. 유진 리 감독의 지휘로 전문오케스트라인 뉴애틀랜타 필하모닉을 비롯해 청소년들로 구성된 뉴애틀랜타 유스오케스트라, 한인연합합창단(단장 클라라 강), 순례자의교회 성가대 등이 참여한다. 

특히, 주최측은 한국 최정상급 소프라노 이영숙 한세대 교수를 초청했다. 이 교수는 제5회 대한민국 오페라 페스티벌에서 예술문화 대상, 하바로프스키 최고 성악 연주자 상, 세종문화재단 제8회 최고 성악가 상을 수상한 바 있다. 이번 공연에서 이 교수는 그리운 금강산, 벨리니 오페라 아리아 등을 공연할 예정이다. 

또한 피아노 연주에는 GMEA(Georgia Music Educators Association) 회장 조앤나 김 교수가 참여한다. 김 교수는 차이코프스키 피아노 협주곡을 협연할 예정이다.

뉴애틀랜타필하모닉 유진 리 예술감독 및 상임지휘자는 “이번 음악회는 로컬 합창단 활성화와 청소년 인재 발굴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그간 광복절음악회는 한인청소년 연주자들을 발굴의 장으로 활용돼 왔다.

이번에는 케일리 김 양, 최가을 양, 그레이스 오 양 등이 소프라노 솔로로 활약하며, 브라이언 오 군은 작곡으로 참여한다. 이 감독은 “브라이언 오 군은 유스비전센터 및 뉴애틀랜타필 주최 청소년 작곡 공모 수상자”라며 설명하고 “그의 곡 '나이팅게일 앤덤'이 연주될 것”이라고 전했다. 

이밖에도 연주회에서는 △비제의 카르멘 서곡 △홀스트의 행성 중 주피터 △차이코프스키 피아노 협주곡 △드보르작의 신세계교향곡 △구노의 장엄미사 등이 진행된다. 

공연 입장료는 22달러이며, 입장권 구입은 인피니티 에너지센터 박스 오피스(www.infiniteenergycenter.com)에서 가능하다.

한편, 공연 전문 비영리단체인 뉴애틀랜타 필하모닉은 지난 2000년부터 광복절 음악회를 매년 개최해 오며 미 주류사회에 한인들의 문화적 재능을 알리고 공연 문화를 통한 커뮤니티 활동을 성공적으로 개최해 오고있다. (문의=678-396-7777 주소=6400 Sugarloaf Pkwy, Duluth, GA 30097)

 

 

광복절 음악회, 오는 6일 개최 - 로컬 - 애틀랜타 조선일보 : 지난해 광복절 음악회.jpg

 

 

지난해 광복절 음악회 모습.

위로